서울의료원장 송관영

안녕하십니까, 서울특별시 서울의료원장 송관영입니다.

서울특별시 서울의료원은 서울시를 대표하는 공공병원으로 서울시민을 위한 공공적 의료서비스와 서울시, 더 나아가 국민 모두를 위한 공공의료정책들을 개발하며 수행해 나가고 있는 시민의 병원입니다.

1911년 우리나라 최초의 감염병 대응을 위한 근대화 병원인 순화병원을 효시로 시립 강남병원 그리고 지방공사 강남병원을 거쳐 2006년 서울특별시 서울의료원으로 자리 잡아 현재에 이르게 된 저희 서울의료원은 100년이 넘는 우리나라 공공의료의 역사를 지키며 선도해 왔습니다.

이와 함께 저희 서울의료원은 지난 2011년 중랑구 신내동에 623병상 급의 대규모 최첨단 병원을 신축하여 이전하면서 의료진과 시설, 장비등 병원 기능의 고도화를 이루어냈으며, 이와 함께 간호간병 통합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개발하여 전국화를 이끌어내는 등 우리나라 의료여건을 더욱 공공성 있게 바꾸어내기 위한 다양한 의료정책들을 개척해나가고 있습니다.

사스와 메르스, 그리고 코로나19등 국가적 감염병 재난에 대한 현장 대응 대표 병원이자 최전선 방어 기관으로써의 역할을 전담하며 서울시민과 국민을 지켜내는 역할도 가장 앞장서 수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지역주민과 소통하며 지역사회를 연계하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지역의 발전에 동참하고 있으며 우리나라보다 의료서비스가 뒤쳐져있는 취약국가에 우리의 앞선 공공의료 노하우를 전수해주는 공공의료 한류 전도사의 역할 또한 활발하게 이어가고 있습니다.

그동안 늘 시민을 위한 공공의료를 생각하며 끊임없는 노력을 통해 현실로 이끌어 온 저희 서울의료원이 앞으로도 서울시민을 가장 건강하고, 가장 안전하게 지켜낼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서울특별시 서울의료원장 송관영